뉴시스

"장성에 무궁화 꽃이···" 국내 최대 '무궁화공원' 개원

입력 2021.10.27. 16:17 댓글 0개

기사내용 요약

46품종 1만1000그루

토종 무궁화도 한 자리에

[장성=뉴시스] 이창우 기자 = 토종 무궁화를 한 곳에 모은 국내 최대규모의 무궁화공원이 전남 장성에 들어섰다.

장성군은 두산그룹과 민관협업으로 조성한 '장성무궁화공원'이 27일 개원식을 하고 정식으로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개원식에는 유두석 장성군수와 관계자 40명을 비롯해 박용성 전 두산그룹 회장이 참석했다.

공원이 조성된 곳은 장성읍 시가지 중심부에 위치한 장성공원 잔디마당이다. 9500㎡ 부지에 46품종 1만1000그루의 무궁화가 식재돼 있다. 여기에 100종의 무궁화로 구성된 품종원도 갖췄다.

장성무궁화공원에서는 세계 200여종의 무궁화 가운데 토종으로 분류되는 100종을 볼 수 있다.

민관 협업으로 조성한 무궁화 공원 중 국내 최대인 이 공원은 장성군이 부지 제공과 배수시설 등 기반 공사를 맡고, 두산그룹은 묘목을 구하고 심는 작업을 전담했다.

장성군 외에도 두산그룹은 사회 환원의 일환으로 전국에 무궁화공원 조성을 지원해 왔다.무궁화가 나라꽃이지만 제대로 감상할 장소가 많지 않다는 판단에서 역점 추진 중인 사업이다.

서울 궁정동에 조성한 무궁화동산은 산림청이 주관한 나라꽃 무궁화명소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은 나라 사랑 정신을 계승해 온 호국의 고장"이라면서 "장성무궁화공원은 일상에서도 호국 보훈의 가치를 더욱 드높여갈 수 있는 소중한 공간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