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6월 주택거래량 5월보다 8.8% 감소···서울은 10.8%↓

입력 2021.07.30. 06:00 댓글 0개
국토교통부, 6월 주택 매매거래량 데이터
전월세 거래량은 지난 5월보다 15.5% 늘어
하반기 전국 입주예정 물량 17만1630가구
뉴시스 자료사진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지난 6월 전국의 주택 매매거래량이 5월보다 8.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동월과 비교해서는 35.8% 감소했다.

30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6월 주택 거래량 통계에 따르면 전국 주택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8만8922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5월(9만7524건)에 비해 8.8% 감소한 것이다. 전년 동월(13만8578건)과 비교해서는 35.8% 감소했다.

올해 6월까지 누계 주택 거래량은 55만9323건으로 전년 동기(62만878건) 대비 9.9%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주택 거래량이 1만1721건으로 지난 5월(1만3145건)보다 10.8% 감소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해서는 39.8% 감소했다.

수도권은 4만2016건으로 전월 대비 11.3% 떨어졌고, 지방 역시 4만6906건으로 지난 5월과 비교해 6.4% 감소했다.

주택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5만7861건 거래됐는데 이는 전월 대비 6.2% 감소한 것이다. 지난해 동월과 비교해서는 43.5% 감소했다. 아파트 외(31만61건)는 지난 5월 대비 13.4% 감소했다.

임대차 신고제 자료와 확정일자 신고 자료를 합산한 6월 전월세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20만547건으로 집계됐다.

전월(17만3631건)과 비교해 15.5% 증가했고, 지난해 동월(18만7784건) 대비 6.8% 증가했다.

다만 국토부는 6월1일부터 주택임대차 신고제가 시행돼 집계범위가 확대됐고, 상대적으로 확정일자 신고율이 낮은 갱신 계약 거래건수가 과소 반영될 가능성이 높아 전세 거래량을 정확히 반영하지 못하는 한계가 있다고 설명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6만4345건으로 지난 5월(5만6559건)보다 13.8% 증가했다.

수도권(13만8676건)은 전월 대비 16.0% 증가했고, 지방(6만1871건)은 지난 5월과 비교해 14.5% 늘어났다.

임차 유형별로는 전세 거래량이 11만5648건으로 전월 대비 11.8% 증가했고, 월세 거래량은 8만4899건으로 지난 5월과 비교해 21.0% 늘어났다.

한편 올해 하반기(7월~12월)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 물량은 7만1630가구로 집계됐다.

서울은 1만7569가구의 입주가 예정돼 있고, 수도권은 9만6332가구가 입주 예정으로 예년 평균(2011년~2020년 8만 가구) 대비 21.0%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하반기 물량을 포함한 올해 전체 입주 아파트(7월 기준)는 전국 31만9000가구, 수도권은 18만3000가구, 서울은 4만1000가구로 집계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