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日코로나19 신규확진 역대 최다에···스가 "오늘 확인 후 설명"

입력 2021.07.29. 10:24 댓글 0개
긴급사태·중점조치 적용 지역 확대 판단할 듯
[도쿄=AP/뉴시스]지난 1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도쿄의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에게 발언하고 있다. 그의 뒤로는 도쿄올림픽 마스코트가 보인다. 2021.07.29.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일본의 코로나19 감염 상황이 최악 수준으로 치닫는 가운데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는 29일 관련 대응에 대해 입장을 밝힐 전망이다.

니혼게이자이 신문(닛케이)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이날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에게 코로나19 감염 확산 대응과 관련 "오늘 확인한 후 설명하겠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이날 코로나19 긴급사태 선언과 이에 준하는 '만연방지 등 중점조치(중점조치)' 대상 지역 확대에 대해 판단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신규 감염자 수, 병상 상황 등을 고려해 판단하게 된다.

이미 도쿄올림픽이 치러지고 있는 수도 도쿄(東京)도에는 내달 22일까지 긴급사태 선언이 발령된 상황이다.

인근 수도권인 사이타마(埼玉)현, 지바(千葉)현, 가나가와(神奈川)현은 29일 정부에 긴급사태 선언 발령을 요청할 전망이다.

스가 총리는 이날 오후 가무라 노리히사(田村憲久) 후생노동상 등 관계 각료와 관련 협의를 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8일 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9576명(NHK 집계)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9000명이 넘는 것도 이날이 처음이었다. 도쿄도의 확진자 수도 3177명으로 사상 최다였다.

일본 전체 신규 감염자 수는 지난 12일부터 28일까지 1504명→2385명→3191명→3417명→3432명→3885명→3101명→2328명→3755명→4942명→5395명→4225명→3574명→5018명→4691명→7629명→9576명 등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