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쌍암동 쿠우쿠우 첨단점 |2018. 12.14

뷔페에서 잘 먹는 필승법이 있다. 바로 차가운 음식부터 먹고, 같은 온도의 음식끼리 먹는 것인데, 그렇기 때문에 영업 시작 직후의 가장 신선한 상태인 초밥들로 접시를 시작하자. 종류가 다양하기 때문에 하나씩 가져와 전…

'으슬으슬' 이럴 땐 어디? 광주 근교 온천- 뜨끈한 온천수에 몸 담그고 설경에 만취 |2018. 12.13

찬바람에 코가 시큰한 겨울이 오면 포장마차의 어묵국물보다 더 간절해지는 곳이 있다. 따뜻한 물에 노곤한 몸을 뉘일 수 있는 겨울 힐링스팟, 바로 '온천'이다. 추위와 피로감에 몸이 무거워졌다면 지금이 바로 떠나야 할 때. 이번…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 금호동 긴자상회 |2018. 12.07

"삶이 갈수록 팍팍해 지면서 서민들은 술 한잔할 여유 조차 없고, 기업들은 경기침체로 허리띠를 졸라매 송년회를 생략한다. 송년회 문화도 달라지고 있다. 고깃집이나 식당에서 '부어라 마셔라'하는 '음주 송년회' 일변도에서 호텔 외식…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상무지구 미식가 |2018. 11.30

벌써 2018년도 끝자락에 들어섰다. '올해 가기 전엔 봐야지!'라던 기약 없던 약속도 더 이상은 미룰 수 없게 되었다. 오랜만의 만남을 위해 서울, 경기 등 각지에서 친구들이 내려왔다. 반가운 이들과 고향에서 함께 할만한 식사를 고민해…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도시철도 1호선 타고 광주 한바퀴 |2018. 11.29

 20개역 따라 떠나는 주말 나들이  한껏 멋 부린 옷깃에 동장군이 스민다. 조금 쌀쌀한가 싶더니 슬슬 겨울의 찬기가 느껴진다.  이럴 땐 버스보다 빠르면서 따뜻한 지하공간까지 겸비한 지하철이 최고.  20개역 1개 노선밖에 없…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일곡동 계륵장군 |2018. 11.23

닭 껍질은 고소하며, 살코기는 한 번 저며서 나왔기 때문에 야들하고 부드럽다. 고소한 닭고기 특유의 향과 육즙도 풍부하다. 치즈가루, 매운 양념, 갈릭소스. 각각의 소스에 콕콕 찍어 먹으면 고소한 닭갈비와 소스가 어…

사랑방 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 광주 도심 속 억새 군락지, 서창들녘 |2018. 11.22

싸목싸목 걷는다. 나무와 함께 숨을 쉬며 바람과 함께 걷는 길, 한 템포 느린 시간, 길 위에 잠시 나를 내려놓고 쉬어간다. 광주시내에서 도보 2시간 이내의 산책길 중 자연, 역사, 문화, 장애인을 테마로 선정한 '걷기 좋은 길'을 직…

사랑방 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광주 수완지구 꽃소마루 |2018. 11.15

 들깨 된장국이 나온다. 된장국의  고소함을 배로 높였다. 게다가  고기를 먹을 때 입맛을 해치지 않고  느끼함만 삭 잡아주니  '꽃소마루의' 신의 한 수다.    적당한 핏기만 가신 소고기를 한 점 들어  입에 넣으면…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고택·고목 옛 것에서 위로를 얻는다 |2018. 11.15

싸목싸목 걷는다. 나무와 함께 숨을 쉬며 바람과 함께 걷는 길. 한 템포 느린 시간. 길 위에 잠시 나를 내려놓고 쉬어간다. 광주시가 관내 도보 2시간 이내의 산책길 중 자연, 역사, 문화, 장애인을 테마로 선정한 '걷기 좋은 길'을 직…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남구 진월동 시골집추어탕 |2018. 11.09

뼈째 갈아서 국물이 보기에 따라 거무스름하기도 하다. 추어는 간과 쓸개 등 주요 부속을 따로 제거하지 않고 삶은 후 갈아서 끓이기 때문에 맛이 씁쓸하다. 추어탕을 먹어본 사람을 알겠지만, 씁쓸하면서 구수한 그 맛이 킬링…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 군사·우주·농업까지… 우리 가족 테마체험 여기서 |2018. 11.08

가을이 익어간다. 아이들과 바깥 활동하기에 딱 좋은 날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의미하기도 한다. 이번 주말 아이들과 함께 가을바람을 맞으며 교육적인 체험도 할 수 있는 곳으로 나들이를 떠나보자. 광주와 가까운 전남 곳곳엔 아이들과…

사랑방 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광주 남구 양림동 호식당 |2018. 11.02

 바야흐로 청년실업률 10프로의 시대다. 많은 청년들이 취업 준비생으로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한편에, 조직사회를 거부하거나 심지어 입사한 회사를 떠나는 청년까지 적지 않은 요즘이다. 그런 시류에 따라 청년 창업 또한 크게 늘…

무르익어가는 가을, 주말 남도 축제로 'FALL IN' |2018. 11.01

깊어가는 가을,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가족과 함께 자연속에서 힐링을 만끽할 수 있는 다양한 축제가 이번 주말 남도에서 마련된다. 제17회 벌교꼬막축제(2∼4일, 벌교읍 천변 일대), 제20회 순천만갈대축제(2~4일, 순천만습지)가 바로 그…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천하절경 명소 best5 |2018. 11.01

설악산, 지리산, 내장산 등 내로라 이름난 명산은 물론 야트막한 동네 뒷산, 거리의 가로수까지 울긋불긋한 색을 입었다. 언제 보아도 반가운 가을단풍이다. 여름 겨울에 비해 비교적 짧게 느껴지는 계절을 제대로 만끽하기에 이보다 좋은…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광주 북구 풍향동 블랭크하우즈 |2018. 10.26

요즘 인기 있는 루프탑(roof-top) 카페 중 하나인데, 옥상 개방형 구조가 아닌 천장이 유리창으로 뚫려있는 형태의 루프탑이다.   직접 만든다는 크레이프 케이크도 층이 얇고 고르다. 얇게 구워낸 크레이프를 겹겹이 쌓아 …

김세경의 월드뮤직- 코스모폴리탄 집시 고란 브레고비치 |2018. 10.26

이 가을을 코스모폴리탄 집시 고란 브레고비치와 함께 자유를 찾아보자. 고란 브레고비치는 1950년 3월 22일 사라예보에서 태어났다. 사라예보는 1차 세계대전의 시발지이며 유럽에서 벌어진 전쟁들 중 제2차 세계대전 이후 가장 치명…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송산유원지 둘레길 |2018. 10.25

비행기를 타고 떠나야 여행이 아니다. 차를 몰고 도심을 벗어나야 힐링을 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집 주변에서 조금만 고개를 돌려도 온 가족 즐길거리가 넘쳐나는 곳이 있다. 광주시민들의 오랜 휴식처로 사랑받고 있는 송산유원지다. …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광산구 하남동 돈신과 의리 |2018. 10.19

#그림1중앙# #그림2중앙# #그림3중앙# #그림4중앙# #그림5중앙# 식당이라고 하기엔 부족함이 많은 '돈신과 의리'이지만, 그 가운데에는 노승일 씨가 있다. 테이블마다 직접 고기를 구워주며, 손님들과 대화한다. 수염이…

사랑방 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 '응팔'세대 추억의 놀이터 실내 롤러스케이트장 |2018. 10.18

돌고 도는 게 유행이라 했는가. 청자켓과 LP음반, 롤러스케이트와 같은 복고 아이템이 다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특이한 건 중장년 뿐 아니라 젊은 세대들도 이 매력에 끌리고 있다는 것. 새로움(new)과 복고(retro)를 합친 '뉴트로(ne…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북구 용봉동 취향루 |2018. 10.12

몇 주 전, 대전에 있는 지인을 만나러 갔다가 양장피를 대접받았다. 대전에 양장피로 유명한 '봉봉원'에서 공수해 온 것이었는데, 줄 서서 먹을 정도라더라. 특이했던 것은 전분으로 만든 피가 적게 들어가고 그 외 채소나 오징어 등의 재…

12345678910 

사설 오피니언
무등칼럼 무등데스크
홈페이지 | 회사소개 | 편집규약 및 윤리강령 | 편집 자문위원회 | 독자위원회 규정 | 무등일보 사우회 | 행사안내 | 기자 이메일 | 청소년 보호정책
Copyright ⓒ 1996-2018. 무등일보(MoodeungIlbo)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번호:광주아00187등록년월일:2015년 1월8일회장 : 조덕선발행 · 편집인:장인균 61234 광주 북구 제봉로 324 (중흥동, SRB빌딩) (주)SRB무등일보
기사제보,문의메일 : zmd@chol.com긴급 대표전화 : 82-62-606-7760, 017-602-2126, 대표전화:606-7700 팩스번호 : 062)383-8765 광고문의 : 062)606-7772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