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월)광주 5ºC
사회 > 사회일반
추석 연휴 첫날 광주 아파트서 불…6명 사상
입력 : 2019년 09월 12일(목) 08:00


부부 2명사망
21분만에 화재진압
추석 연휴 첫날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부부가 숨지는 등 6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12일 오전 4시20분께 광주 광산구 송정동 한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집주인 A(54)씨와 부인 B(51·여)씨가 숨졌으며, A씨 자녀와 그 친구, 이웃주민 등 4명이 대피 도중 크고작은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화재 직후 같은 아파트 주민 수십여명도 긴급 대피했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에 장비 46대를 투입, 21분 만에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에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뉴시스 변재훈.이성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