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월)광주 5ºC
사람들 > 사람들
전남개발공사, 추석 명절 맞아 사랑 나눔 활동
입력 : 2019년 09월 10일(화) 13:38


순천 등 4개 시·군 사회복지시설 위문품 전달
전남개발공사는 9일부터 이틀간 순천·목포 등 4개 시군 7개 사회복지시설을 방문, 생필품과 지역 특산품 등을 전달했다.
전남개발공사(사장 김철신)는 9일부터 10일까지 양일간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사회복지시설과 소외계층을 위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위문활동은 소외된 이웃을 찾아 위로하고 따뜻한 정을 나눔으로써 서로 돕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실시됐다.

순천 지적장애인 주간보호센터, 완도 장애인 복지관, 목포영아원 등 도내 4개 지역 7개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지역특산품, 생필품 등을 전달하여 추석을 맞이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마음을 전했다.

위문활동에 참여한 김철신 사장은 “추석을 맞이해 소외되고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위안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 및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으로 공기업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개발공사는 ‘행복 나눔과 참여를 통한 전남행복시대 구현’ 이라는 사회공헌 비전을 세우고 매월 전 직원의 급여 일부를 기부해 조성한 끝전모금과 사회공헌 기부예산을 활용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희망과 사랑을 나누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