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일)광주 5ºC
뉴스 > 탑뉴스
강도 세진 '다나스' 북상
입력 : 2019년 07월 19일(금) 00:00


한반도 내륙에 영향 줄 듯
필리핀에서 발생한 제5호 태풍 '다나스(DA NAS)'가 강도를 높여 북상하고 있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다나스는 이날 낮 중으로 강도가 다소 강해져 앞선 예측보다 이동 속도가 느려진 상태다. 또 서쪽으로 진로를 틀어 우리나라 내륙까지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크겠다.

다나스는 19일 오전 3시께 대만 타이페이 북동쪽 약 390㎞ 부근 해상을 지나면서 중으로 강도를 높일 것으로 분석된다. 같은날 오후 3시께 중국 상해를 지날 때까지 강도 중을 유지하다가 다시 약화하겠다. 이후 20일 오전 3시께 제주도 서귀포 해상에 진입, 같은날 오후 3시께 여수 인근을 지나 21일 독도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관측됐다. 20일 밤까지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에 150~300㎜다. 제주도산지 700㎜ 이상 등 5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전남과 경상도 일부 지역에는 2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