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CES 2024' 광주공동관 운영 성과

입력 2024.01.17. 15:26 박석호 기자
관람객 5천400여명…지역기업 13곳 4천만달러 수출상담
㈜인디제이·㈜뉴작·㈜벤텍프런티어등 4곳 업무협약 체결

광주시가 지역기업 13개사와 함께 참가한 'CES 2024'에서 541건 4천만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특히 ㈜인디제이, ㈜뉴작, ㈜벤텍프런티어, ㈜마이렌 등 4개사가 8개 기업·기관과 업무협약 등을 체결하며 해외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광주시는 지난 9~12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4'에 지역기업 13개사와 함께 참가해 '광주공동관'과 '통합한국관 내 광주관' 등 총 2개 전시공간을 동시 운영하며 세계 시장에서 혁신기술을 뽐냈다.

특히 전시기간 광주관을 찾은 방문객은 5천400명에 달할 정도로 광주지역 기업과 제품에 대한 관심이 집중됐다. 그 결과, 해외 바이어를 대상으로 541건, 4천만달러의 수출상담이 진행됐다.

또 ㈜인디제이, ㈜뉴작, ㈜벤텍프런티어, ㈜마이렌 등 4개사가 8개 기업·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거나 비즈니스 미팅을 가지며 해외 진출을 위한 교류가 활발히 진행됐다.

특히 참가기업 가운데 6개 업체가 혁신상을 수상하는 등 전세계 시장에서 혁신기술을 인정받았다.

참가기업들 역시 수출 증대 등 성과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공지능(AI) 솔루션 기업으로 혁신상을 수상한 인트플로우㈜ 전광명 대표는 "올해 CES에 첫 참가하며 혁신상 수상도 값진 성과인데, 해외 바이어들의 발길이 이어져 다양한 만남과 교류를 진행할 수 있었다"며 "이번 CES의 경험과 기회를 잘 살려 더 많은 결실들을 만들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이번 'CES 2024'는 150여개국 4천개가 넘는 기관과 기업이 부스를 운영하며 코로나 이후 최대 규모로 이뤄졌고, 인공지능(AI) 기술 보유 기업들이 각축전을 벌였다. 인공지능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는 '인공지능 대표도시 광주'가 글로벌 빅테크 기업들과 인공지능 신제품·기술을 공유하며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는 교두보가 됐다는 평가다.

강기정 시장은 "지난해 CES 첫 참여에 이어 올해 전시참가 규모를 확대하고, 참가 성과를 높이기 위해 기업을 종합적으로 지원한 결과가 성과로 돌아온 것 같다"며 "지역기업을 살리고 키우기 위해 기업과 광주시가 원팀이 되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표준이 되는 도시로 나아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강 시장은 특히 "인류가 직면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공지능과 기술들이 융합하듯 광주시도 행정을 융합해 지역 기업을 키우고 살리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광주시는 이와 함께 지역 대학과 협력을 통해 '대학생 외국어 프리젠터'를 배치해 기업을 위해 원팀이 돼 움직였다. 기업과 대학생을 매칭해 제품 홍보와 미래 기술 동향 견학 기회를 제공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