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수)
현재기온 27.8°c대기 보통풍속 4.5m/s습도 86%

광주시, 개발제한구역 저소득층 생활비 지원

입력 2020.06.04. 14:14 수정 2020.06.04. 16:05

광주시가 개발제한구역 지정으로 각종 불편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생활비용 보조금을 지급한다고 4일 밝혔다.

지급 대상은 개발제한구역 지정 당시 거주 가구 중 통계청이 발표한 전년도(2018년) 도시지역 가구당 월평균 소득액 474만9천664원 이하인 세대다.

보조금은 개발제한구역 내 행위허가에 따라 징수되는 보전부담금을 재원으로 한다. 2019년에 사용한 학자금, 전기료, 건강보험료, 정보·통신비, 의료비 등을 세대별 60만원 한도로 연 1회 지급한다.

다만 최근 3년 간 세대주(세대원)가 3회 이상 개발제한구역법령을 위반해 형사처벌을 받았거나 시정명령을 받고 이를 이행하지 않은 경우는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

광주시는 이달부터 7월까지 신청서 공고 및 접수를 받고 7~8월 자격조회와 적격 여부 결정, 8~12월 증빙서류 접수 등의 절차를 밟아 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