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신용보증재단, 불법 보증브로커 근절 캠페인

입력 2024.04.16. 17:00 강승희 기자
금융안전 교육, 안내문 발송 등 실시
제출 서류·신청 절차 간소화도 추진

전남신용보증재단은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에게 불법 수수료 등을 요구하는 보증브로커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불법 보증브로커는 보증 신청기업과 직접적인 이해관계가 없는 자로서 보증지원 불법 알선, 보증신청을 위한 허위서류 작성 또는 위·변조, 보증 신청기업에게 직원 사칭 등 그 밖에 보증신청·지원에 부당하게 개입하고 보수를 요구하거나 수수하는 경우에 해당하는 자 또는 단체를 의미한다.

전남신보는 고금리 등 금융환경 악화로 어려운 소기업·소상공인의 상황을 역이용해 보증을 알선하고 접수 대행·컨설팅을 목적으로 수수료 등 보수를 요구하는 불법 보증브로커가 성행해 소상공인의 경영상 부담을 가중시킴에 따라 금융취약계층 대상 금융안전 교육과 안내문 발송을 통한 캠페인 실시 등 다방면으로 피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브로커 개입 없이 누구나 손쉽게 보증 신청이 가능하도록 제출 서류·신청 절차 간소화를 추진 중이다.

이강근 전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보증 이용에 있어 어떠한 경우에도 브로커는 필요하지 않다"며 "불법 보증브로커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하시고 브로커 개입이 의심되면 재단 영업점에 신고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승희기자 wlog@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