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월)
현재기온 18°c대기 좋음풍속 2.1m/s습도 34%

해남, 고통분담 성금 모으기 동참

입력 2020.03.27. 10:20 수정 2020.03.27. 10:20
군 소속 전체 공직자 참여
4천여만원 취약계층 등 지원

해남군 지역 공직자들이 한데 모여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고통분담을 위해 성금을 모으기로 했다.

해남군에 따르면 군과 소속 3개 노조(전국공무원노동조합 해남군지부, 해남군청비정규직노동조합,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해남군지부)는 최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모금에 동참하기로 했다.

이번 급여 반납에는 간부공직자 뿐 아니라 일반직, 청원경찰, 공무직, 환경미화원을 포함한 1천200여명 전체 공직자들이 자율적으로 동참을 결정해 의미를 더하고 있다.

반납액은 5급 이상 공무원은 이달 급여 인상분인 2.8%를 반납하고, 6급 이하 공무원은 인상분의 1.4% 이내에서 자율적 성금의 형식으로 모금하기로 결정했다. 또 공무직은 정해진 비율없이 자율적으로 성금을 모금할 예정으로 총 모금액은 약 4천만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취임때부터 급여의 전액을 지역 인재 양성 장학금으로 기탁하고 있는 명현관 군수는 개인 성금의 형식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모금된 성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취약계층이나 방역에 필요한 물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정 기탁해 사용할 계획이다.

명현관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느때보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공직자 급여의 일부를 성금으로 보태기로 결정했다"며 "코로나19의 여파로 상권이 위축되고 있는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와 취약계층 생활안정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남=박혁기자 md18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