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6(월)광주 5ºC
문화 > 공연/전시
25일 한전에서 '하회 별신굿 탈놀이' 한판 벌어진다
입력 : 2019년 11월 18일(월) 14:08


영호남 문화교류·협력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오는 25일 오후 6시 20분부터 나주 한국전력공사 본사 한빛홀에서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 ‘하회 별신굿 탈놀이’ 초청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영호남 문화교류, 협력의 하나로 지역주민에게 우수 전통문화를 소개하고, 품격있는 문화공연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선착순 무료입장이 가능한 이번 공연은 하회 별신굿 탈놀이 보존회에서 선보이며 특히, 김춘택 회장을 비롯한 인간문화재 3명과 20여명의 연기자가 참여해 1시간 동안 신명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경북 안동에서만 접할 수 있었던 하회 별신굿 탈놀이를 나주에서 만나볼 수 있는 이번 공연은 화려하고 풍성한 전통의 소리와 춤으로 지역 주민에게 신명나는 화합의 마당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전력은 지역청년 창업지원, 1처 1촌 자매결연 등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기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수준 높은 문화콘텐츠 소개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주민과 상생발전 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도철기자 douls18309@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