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금)광주 5ºC
스포츠/연예 > 일반 스포츠
한국, 월드컵예선 북한과 0-0 무승부
입력 : 2019년 10월 15일(화) 19:34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5일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예선 한국 대 북한의 경기, 0:0으로 무승부를 기록한 양 팀 선수들이 인사하고 있다. 2019.10.15.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photo@newsis.com
29년만에 나선 평양 원정 경기가 무승부로 끝났다.

15일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 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 경기에서 0-0으로 경기를 마쳤다. 이로써 한국은 2연승 뒤 첫 무승부를 기록해 승점 7점(2승 1무)이 됐다. 북한(7점)과 승점이 같지만 다득점에서 앞선 덕분에 H조 선두를 유지하게 됐다.

이날 피파랭킹 112위인 북한은 한 수 위인 한국을 상대로 수비에 집중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은 손흥민, 김신욱, 황희찬, 나상호, 이재성 등 공격에 투입했지만 골 사냥에 실패했다.

한편 한국은 관중 없는 고요한 경기장에서 북한과 승부를 벌였다. 생중계가 허락되지 않아 대한축구협회(KFA) 공식 채널에 의한 문자 중계를 받아야 했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